top of page
  • 작성자 사진Lee Juman

[소요리문답 Q&A] 아담의 첫 죄(2)



제15문: 우리 시조가 창조 받은 지위에서 타락하게 된 죄는 무엇입니까?
답: 우리 시조가 창조 받은 지위에서 타락하게 된 죄는 금하신 실과를 먹은 것입니다.

15-10

문: 사탄은 우리 시조에게 무엇을 하라고 유혹했습니까?

답: 금지된 과일을 먹도록 유혹했습니다.

창세기 3:1-5 “여호와 하나님의 지으신 들짐승 중에 뱀이 가장 간교하더라 뱀이 여자에게 물어 가로되 하나님이 참으로 너희더러 동산 모든 나무의 실과를 먹지 말라 하시더냐. 여자가 뱀에게 말하되 동산 나무의 실과를 우리가 먹을 수 있으나, 동산 중앙에 있는 나무의 실과는 하나님의 말씀에 너희는 먹지도 말고 만지지도 말라 너희가 죽을까 하노라 하셨느니라. 뱀이 여자에게 이르되 너희가 결코 죽지 아니하리라. 너희가 그것을 먹는 날에는 너희 눈이 밝아 하나님과 같이 되어 선악을 알줄을 하나님이 아심이니라”


15-11

문: 사탄은 여자가 그 과일을 먹도록 어떻게 유혹했습니까?

답: 사탄은 하나님의 금지 명령에 의문을 가질 만한 이유가 있다는 점을 넌지시 말하며, 그 과일을 먹어도 안전할 뿐 아니라 오히려 이득이 있을 것이라고 약속했습니다.

창세기 3장


15-12

문: 사탄은 우리 시조에게 하나님께서 금지하신 과일을 먹으면 어떤 이득이 있을 것이라고 약속했습니까?

답: 하나님과 같이 되어 선악을 알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창세기 3:5 “너희가 그것을 먹는 날에는 너희 눈이 밝아 하나님과 같이 되어 선악을 알줄을 하나님이 아심이니라”


15-13

문: 사탄은 어떻게 우리 시조에게 그 거짓 약속을 진실처럼 믿도록 만들었습니까?

답: 사탄은 자신이 한 말이 진실이라는 것을 하나님께서 아신다고 말했습니다.

창세기 3:5 “너희가 그것을 먹는 날에는 너희 눈이 밝아 하나님과 같이 되어 선악을 알줄을 하나님이 아심이니라”


15-14

문: 그 유혹에서 마귀는 어떤 성공을 거두었습니까?

답: 여자는 그 과일을 탐스러워하며 따먹었고, 남편에게도 주어 그도 먹었습니다.

창세기 3:6 “여자가 그 나무를 본즉 먹음직도 하고 보암직도 하고 지혜롭게 할 만큼 탐스럽기도 한 나무인지라 여자가 그 실과를 따먹고 자기와 함께한 남편에게도 주매 그도 먹은지라”


15-15

문: 그 과일을 먹은 것이 큰 죄입니까?

답: 그렇습니다. 그것은 하나님의 십계명 전부를 어기는 행위로 수많은 끔찍한 죄악으로 이어졌습니다.


15-16

문: 우리 시조가 금지된 과일을 먹은 것이 어떻게 십계명 중 첫째 계명을 어기는 행위였습니까?

답: 하나님의 은혜에 감사하지 않고 하나님을 불신하고 무시하는 동시에 마귀의 말을 믿음으로써 계명을 어겼습니다. 또 자신들의 배를 위한 신을 만들었으며, 자신도 하나님처럼 지혜롭게 되려는 교만으로 하나님의 계명을 어겼습니다.


15-17

문: 선악과를 먹은 것이 어떻게 둘째 계명을 어기는 행위였습니까?

답: 선악과를 먹지 말라는 하나님의 명령이 순수하고 완전하게 지켜지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창세기 2:17 “선악을 알게 하는 나무의 실과는 먹지 말라 네가 먹는 날에는 정녕 죽으리라 하시니라”


15-18

문: 선악과를 먹은 것이 어떻게 셋째 계명을 어기는 행위였습니까?

답: 그 행위로 인해 하나님의 신성이 더럽혀졌습니다. 하나님의 진리를 거짓으로 만들었고, 장엄함과 거룩함을 모욕했으며, 권능과 공의를 경멸했고, 하나님의 신성을 모독하려는 사탄의 간계를 받아들였기 때문입니다.

창세기 3:5-6 “너희가 그것을 먹는 날에는 너희 눈이 밝아 하나님과 같이 되어 선악을 알줄을 하나님이 아심이니라. 여자가 그 나무를 본즉 먹음직도 하고 보암직도 하고 지혜롭게 할 만큼 탐스럽기도 한 나무인지라 여자가 그 실과를 따먹고 자기와 함께한 남편에게도 주매 그도 먹은지라”


15-19

문: 그 죄가 어떻게 넷째 계명을 어기는 행위였습니까?

답: 그 행위로 우리 시조는 창조되었을 때의 본성적 능력을 잃어 더는 안식일을 거룩하게 지킬 수 없게 되었습니다.


조회수 4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