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병철 안

제13장 성화(4)

1항

효과적인 부르심을 받고 중생된 자들은, 그들 안에 새 마음과 새 영이 창조되었기 때문에, 그들은 더욱 더 성화되어 간다. 그들은 그리스도의 죽으심과 부활의 공덕(virtue, 功德, 덕, 효능)을 통해(고전 6:11; 행 2:32; 빌 3:10; 롬 6:5,6), 그리고 그들 안에 거하는 그리스도의 말씀과 성령에 의해(요 17:17; 엡 5:26; 살후 2:13) 실제적으로 그리고 개인적으로 성화되어 진다. 몸 전체(the whole body, 온몸)에 대한 죄의 지배권(dominion, 통치권)이 파괴되고(롬 6:6,14), 여러 가지 정욕들은 점점 더 약해지고 억제되며(갈 5:24; 롬 8:13; 골 3:5), 그들은 구원에 이르도록 하는 모든 은혜 안에서 점점 더 살아나고 강건하게 되어(골 1:11; 엡 3:16-19; 벧후 3:13,14), 그것 없이는 아무도 주를 보지 못할 참된 거룩을 실천하게 된다(고후 7:1; 히 12:14).


“너희 중에 이와 같은 자들이 있더니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과 우리 하나님의 성령 안에서 씻음과 거룩함과 의롭다 하심을 얻었느니라.”(고전 6:11)

 

시편 11:3에 “터가 무너지면 의인이 무엇을 할꼬”라는 의미심장한 말씀이 있습니다. 성화가 시작되는 기본적인 토대(터, 기초, 근거, foundation)를 바르게 이해해야 합니다. 성화가 기본적으로 시작되는 기초(터)에 관해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 13장 1항을 주의를 기울여 정확하게 이해할 수 있어야 합니다.


존 머리(John Murray) 교수는 그의 조직신학 강의에서 성화를 ‘확정적 성화’(definitive sanctification)와 ‘점진적 성화’(progressive sanctification)로 구분하여 설명했습니다. 우리는 성화를 우리의 마음과, 뜻과, 의지와, 행위가 점진적으로 변화되어 가는 과정으로만 생각하는 경향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러나 성화는 일평생 이루어야 하는 과정이기도 하지만, 단번에 이루신 하나님의 확정적인 행위로 말하기도 합니다. 우리는 효과적인 부르심, 중생, 칭의, 양자됨을 반복할 필요가 없는 단 번에 성취된 하나님의 은혜의 행위라고 믿습니다. 그것들은 본질상 확정적(결정적, definitive)입니다. 신약 성경의 가르침 중 상당수가 성화를 이 범주 안에 넣습니다(고전 1:2, 6:11; 딤후 2:21; 엡 5:25,26; 행 20:32, 26:18).


중생은 확정적 성화에 있어서 참으로 중요한 요소이지만, 중생과 확정적 성화는 각각의 독특한 측면들이 있습니다. 확정적 성화에서 아주 특징적인 것은 그리스도의 죽으심과의 연합에 의한 죄에 대한 죽음과, 그리스도의 부활과의 연합에 의한 새 생명으로 살게 된 것입니다. 예수님의 죽으심과 부활은 우리의 칭의와 중생의 근거이면서 동시에 성화의 토대입니다. 우리가 그리스도의 죽음과 부활에 연합하여 죄에 대해서는 죽었고 새 생명으로 살리움을 받았기 때문에, 죄의 왕권적 지배에서 벗어날 수 있으며 새 생명으로 새 사람으로 살 수 있게 되었습니다. 그러므로 그리스도인의 삶의 시초에 일어나는 죄와의 확정적(결정적, 근본적) 단절은 그리스도의 죽으심이 결정적(확정적)이라는 사실의 필연적 결과입니다. 우리 그리스도인들은 죄에 대하여 죽었기 때문에 더 이상 죄의 지배 아래서 죄의 종노릇을 해서는 안 됩니다. 우리 모든 신자는 사망에서 새 생명으로 단번에 결정적으로 옮겨졌기 때문에, 그리스도 안에서 새 사람으로서 성령의 은혜의 역사로 우리 자신을 의의 병기로 하나님께 드려 하나님을 섬길 수 있는 것입니다.


성화의 토대(터, 기초)를 웨스트민스터 13장 1항의 내용에서 말하고 있는 것은 다음과 같습니다. (1) 그리스도의 형상을 본받게 하려고 효과적인 부르심을 받아 중생되었습니다. (2) 중생된 우리 안에 창조된 새 마음과 새 영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3) 그리하여 실제로 그리고 인격적으로 더욱 더 성화를 이루어갈 수 있게 되었습니다. (4) 그리스도와 연합으로 그리스도의 죽음과 부활에 연합되어 죄에 대해서는 죽고 새 생명으로 살게 되었습니다. (5) 우리 안에 거하시는 그리스도의 말씀과 성령의 은혜의 역사가 있습니다. (6) 그리하여 몸 전체를 지배하던 죄의 권세는 파괴되고(destroyed, breached) 죄에서 해방되었기 때문에 죄를 저항하고 억제하며 죄의 욕망들을 점점 약화시키며 죽일 수 있게 되었습니다. (7) 이제 우리는 모든 구원의 은혜 가운데서 점점 더 소생되고 강건케 되어 참된 거룩을 실천할 수 있게 됩니다.


점진적 성화의 기초로서 확정적 성화를 다음의 세 가지로 요약할 수 있습니다.

첫째, 거듭나 새 마음과 새 본성을 가지게 됨으로써 실제로 그리고 인격적으로 점점 더 성화를 이루어가게 됩니다.

둘째, 예수 그리스도의 죽음과 부활의 역사적 사건은 그리스도와 연합된 신자들의 성화의 근거입니다. 그리스도인들은 그리스도의 죽으심에 연합하여 죄에 대해서는 죽고, 그의 부활에 연합하여 새 생명 가운데서 행하게 됩니다(롬 6:4).

셋째, 우리를 죄에서 구원하시려고 우리 대신 죽으시고, 우리에게 의(義)와 영생을 주시려고 부활 승천하셔서 성령을 보내시고 성령으로 신자들 안에 거하시는 그리스도의 말씀과 그의 영(성령)의 은혜로 성화를 이루어갈 수 있게 해 주십니다. 그리스도인들은 그들 안에 있는 죄를 죽이는 일과 그리스도의 지체로 점점 더 거룩하고 흠이 없는 삶을 살게 되는 성화를 하나님의 말씀과 성령의 조명과 능력으로 그 말씀을 적용케 하시는 은혜로 날마다 힘써 이루어가야 합니다.


* 본 글은 송용조 목사님의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 해설」에서 발췌하였습니다.

조회수 27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コメント


bottom of page